정보센터

섬유,패션에 관련된 중요정보를
만나보십시오.

Daily News
  • ‘나만의 옷이 단 하루 만에!’ 위드인24 개관

  • 산업부-서울시 ‘5大 혁신 프로젝트’ 일환… 소비자 맞춤 패션 시대 열려




    개인 맞춤형 의류생산 시범 매장 '위드인24'가 지난 25일 동대문 롯데피트인 2층에 정식 개관했다.



    위드인24는 24시간 내 주문과 생산이 완료된다는 의미를 담은 국내 최초 패션과 ICT 기술의 융합 시스템이다. 매장 내 위치한 디지털 패널에 서면 카메라가 자동으로 소비자의 체형을 인식해 그와 흡사한 3D 아바타를 화면에 생성한다. 소비자는 그 아바타를 대상으로 원하는 의상을 선택하고 사이즈, 기장, 색상, 디테일 등을 커스텀 할 수 있다. 커스터마이징된 의류는 주문 후 24시간 내 생산이 완료되며, 곧 바로 소비자에게 전달된다.





    위드인24은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와 서울시의 '5大 혁신 프로젝트' 중 하나다. '5大 혁신 프로젝트'는 동대문 생산 경쟁력 제고를 위해 AI 기반 코디네이터 서비스 개발, V커머스 활용한 국내 패션산업 홍보, 동대문 내 소재-생산-유통 온라인 밸류체인 연결, IT 기술 접목 봉제 일감 공동 수주 등을 골자로 한다.



    산업부와 서울시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위드인 24 서비스는 디자인부터 생산, 유통이 원스톱으로 가능한 패션특구 동대문의 경쟁력과 디자이너 브랜드의 감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결합한 온디맨드 패션 비즈니스 모델이다. 이를 위해 생산과 소비자 취향과 요구를 신속하게 반영할 수 있는 3D 디자인커스텀 시스템을 구축했다. 또한 디테일한 디자인 요소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와 국내 디자이너들과의 협업을 고려해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들의 참여를 이끌었다. 참여한 브랜드는 '근리' '노이스트' '부이' '블라13' '블랭크' '싱클레어' '쎄쎄쎄' '아유' '은주고' '제로드콘두잇' '커스텀어스' '큐뮬레이트' '포스트디쎔버' '프롬더예스터데이' '피오르카' 등 15개다.
















    이 날은 매장 오픈을 기념하는 개관식과 동대문 패션시장 활성화를 위한 KT-롯데자산개발-한국패션산업협회간 MOU체결식도 함께 진행됐다. 3사는 동대문 섬유패션 생태계와 5G,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융합된 사업화 모델 창출 및 기술 개발에 대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개관식 및 MOU 체결식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을 비롯해 한준석 한국패션산업협회장.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 이광영 롯데자산개발 대표, 이동면 KT 대표, 모델겸 배우 배정남 씨 등 패션산업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 진행은 최희 아나운서가 맡았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위드인24 시범 매장은 계기로 동대문의 전통적 인프라에 ICT 기술을 결합해 패션 산업에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패션테크허브로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패션과 4차 산업이 만난 위드인24는 아마존 등과 같은 글로벌 기업에 맞설 수 있는 신기술"이라며 "서울시 대표 제조업인 패션봉제 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동대문 일대를 세계적인 패션산업 허브로 전략 육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위드인24 서비스에 참여한 15개 디자이너 브랜드는 이 사업이 디자이너들에게도 소비자 중심 시대에 맞춘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강동진 '프롬더예스터데이' 디자이너는 "이 사업에 참여했다는 것만으로도 브랜딩 효과를 기대할 수 있고 소비자들이 원하는 디자인을 파악하고 새로운 영감을 얻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많은 소비자들이 참여할 수 있는 서비스로 거듭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출처: 패션인사이트 2019년 4월 29일
    - Copyrights ⓒ 메이비원(주) 패션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지난호보기